신규 4D영상「잃어버린 세계로」,「캐슬시크릿」도입…8월 1일부터 상영

[세계로컬핫뉴스] 국립대구과학관에서 4D영상으로 짜릿한 여름방학

한성국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7-30 15:34:4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구=세계타임즈 한성국 기자] 국립대구과학관(관장 김주한)은 관람객들의 과학적 상상력을 자극하고 관람 만족도를 높이고자 8월 1일부터 신규 4D영상물 「잃어버린 세계로」, 「캐슬시크릿」을 상영한다. 

 

 

 신규 4D영상물 ‘잃어버린 세계로’는 헬리콥터 사고로 바다에 홀로 남겨진 주인공이 보트에서 발견한 어린 공룡을 보고 과거 잃어버린 세계를 탈출했던 기억을 떠올리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로 화려한 4D효과가 더해져 더욱 생동감 넘치는 영상을 즐길 수 있다.  

 

 

 ‘캐슬시크릿’은 옛 성에서 친구들과 생일 파티를 하던 주인공이 비밀의 마법 지도를 발견하고 옛 성의 비밀을 알아내기 위해 탐험을 떠나는 이야기로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영상이다. 

 

 이밖에도 지난해 도입한 4D영상 중 인기가 높았던 ‘빅풋주니어’와 ‘회전목마 타임머신’도 계속 상영한다. 

 

 국립대구과학관 4D영상관은 일일 총 9회 운영하고 있으며 입장료는 대인 2,000원, 소인 1,000원, 단체관람은 50% 할인된다. 단,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좌석을 50% 제한 운영되며 자세한 사항은 국립대구과학관 홈페이지(www.dnsm.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한성국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