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수용 시, 시내버스 운송사업 사무위임 철회 요청할 것”

[세계로컬핫뉴스] 유천호 강화군수, 인천 군수‧구청장협의회서 버스 비수익노선 손실보상금 지원 재요청

심하린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10-13 10:21:42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강화군=세계타임즈 심하린 기자] 지난 12일 인천지역 군수‧구청장협의회의 10월 중 정례회의가 인천시 서구 사회적경제마을지원센터에서 개최됐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유천호 강화군수는 ▲버스 비수익노선 손실보상금 지원을 재요청했다.

 

버스 비수익노선 손실 보상금 지원 요청은 지난달 9월 중 정례회의에서 건의했으나, 市에서는 수용불가 입장을 보인 바 있다.

 

이에 유 군수는 “인천시에서는 준공영제를 실시하며, 시내버스운송 사업에 대한 업무와 재정 부담을 하고 있다”며 “타 기초자치단체에는 재정 부담을 요구하지 않는데, 유독 강화군과 옹진군에만 재정부담을 요구하고 있어 형평에 맞지 않다”고 말했다. 특히, “강화군은 버스 외에 지하철 등 다른 대체 교통수단이 매우 부족하고, 최소한으로 운행하는 버스의 승객 대부분은 노인과 학생”이라며 버스 비수익노선 손실보상금 지원의 필요성을 밝혔다.

 

이어 “인천시 버스 준공영제에 강화군 시내버스도 포함시켜 줄 것”을 요청하며 “건의 미수용 시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상 시내버스 운송사업 권한은 광역단체장 업무이므로 사무위임 철회를 요청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심하린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