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강면, 산불 발생 ‘0건’ 목표 홍보 총력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1-11-25 09:23:05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종=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세종특별자치시 부강면(면장 안진순)이 지난 24일 부강면 문곡리 일원에서 등산객 및 농업인을 대상으로 산불 예방 홍보에 나섰다. 

 

문곡리는 지역 명소인 노고봉과 인접해 있어 입산으로 인한 실화 가능성이 높고 주변에 논·밭이 많아 농업부산물 소각에 대한 우려가 꾸준히 제기되는 곳이다. 

 

 

이날 면 직원 및 산불감시인력 10여 명은 노고봉 진입로와 마을 입구에 산불 예방 현수막을 게시하고 주민들에게 홍보 물품을 배부하며 산불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웠다. 

 

특히 농업부산물은 농업기술센터에서 파쇄기를 대여해 처리하거나 논·밭에서 퇴비화할 것을 당부했다. 

 

안진순 부강면장은 “올해 주민들의 깊은 관심과 적극적인 참여로 산불 발생이 단 한 건도 발생하지 않았다”며 “남은 산불조심기간에도 행정력을 집중하여 산불 예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