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임원 및 간부직원의 자발적 동참으로 이뤄지는 ‘아름다운 나눔’
▸ 지역을 강타한 코로나19 고통분담에 적극 동참하는 지방공기업
▸ 코로나19 사태 이후 임직원 누적 성금 6천만 원에 달해

[세계로컬핫뉴스] 대구시설공단, 코로나19 극복 위한 임직원 급여 반납

한성국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3-27 00:47:08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구=세계타임즈 한성국 기자] 대구시설공단(이사장 김호경)은 코로나19로 큰 타격을 받은 지역사회를 돕기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급여 일부를 반납해 성금을 조성한다고 밝혔다.  

 

 공단이 실시하는 ‘아름다운 나눔’ 운동의 참여대상은 이사장을 비롯한 임원과 1~3급 간부직원으로 올해 4월부터 6월까지 급여 일부를 반납해 성금을 마련한다. 

 

 이렇게 마련된 재원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민들을 지원하는데 활용될 예정이다.  

 

 앞서 공단은 지난 2월 코로나19 확산 이후 대구의료원, 남구보건소, 남구청, 대구시자원봉사센터, 대한적십자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총5천만원을 기부했다. 이밖에도 업무지원단을 구성해 각 구청과 보건소, 의료원의 과중된 업무를 지원해 코로나19의 조기종식을 위한 활동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아름다운 나눔’ 등 급여반납, 기부금 모으기 행사 등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 후 대구시설공단 임직원들이 모은 누적 성금은 6천만원에 달할 예정이다. 

 

 김호경 대구시설공단 이사장은 “지역민들과 함께하는 공단이 사랑하는 대구를 위해 작게나마 힘이 되고 싶다”면서 “모두 힘을 합하면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동참의 뜻을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한성국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